좌측메뉴타이틀
  • Repatory
  • PANSORY Project
  • Artist Project
  • Art Education


타이틀
  • 운현궁 로맨스
  • 749      
국악뮤지컬

운현궁 로맨스
                                          



공연소개_런타임 110분(2013년 초연)

최초의 여자 소리꾼 진채선과
고종의 사랑이야기


'흥선대원군은 집권 당시 국가행사에 필요한 음악가들을 대령악사, 대령기생의 형태로 운현궁에 상주시켰는데, 최초의 여자 소리꾼 진채선도 그 대령기생 중 한 명이었다.' '고종은 명성황후와 결혼하기 전 6살 연상의 영보당 이씨와 사랑에 빠진다.'
두 역사적 사실에 작가의 상상력이 더해져 최초의 여자명창 진채선과 고종의 사랑이야기
가 만들어졌다.
영화 '셰익스피어 인 러브'가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과 상황과 대사가 절묘하게 맞아떨어져 재미를 주었다면 국악뮤지컬 <운현궁 로맨스>는 전통판소리 '춘향가'와 장면, 상황, 인물, 대사가 위트있게 만난다.
'사랑가', '쑥대머리', '갈까부다', '이별가' 등의 판소리 눈대목을 현대적으로 재창작하여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다채로운 무대를 만나 볼 수 있다.

판소리의 매력과 라이브 연주가 돋보이는
창작판소리뮤지컬

뮤지컬에서 가장 중요한 것 중 하나는 바로 음악!
특히나 '타루표 국악뮤지컬'은 소리꾼 배우들이 판소리가 잘 살아나도록 장면을 재구성 하기도 하고, 대사를 판소리로 노래하는 '판소리'에서 출발한 공연이다.
장면 곳곳에 녹아있는 전통판소리에 다양한 음악적 변형을 시도하여 판소리 창법을 유지하되 현대적인 선율의 반주를 입혀 일반관객들도 익숙하고 편안하게 들을 수 있도록 하였다.
라이브 연주가 어디에서 이루어지는지 찾아보는 것도 또 다른 숨은 재미이다.

* 2013년 2월 21일~24일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  
  2013년 3월 1일~2일     은평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2013년 12월 6일~15일  구로아트밸리 예술극장 
 
2014년 제1회 창작국악극대상 '대상' '극본상' '작곡상' '여자창우상' 수상 

제작진

작_경민선 │ 연출_이기쁨 │ 예술감독&지휘_정종임 │ 작곡_손다혜·성민우·박경훈 │ 안무_밝넝쿨

무대디자인_김대한 │ 조명디자인_정태민 │의상디자인_이재희 │ 음향디자인_빈동준(인삼) │소품디자인_김정란 
분장디자인_안혜영 │ 연기지도_한송희 │ 조연출_차은선 │ 무대감독_서정완 │ 음악조감독_조다은 
제작감독_여훈사진_Namu no.5 │영상_영상작업공간 틀어 │ 메인비주얼_권오현 │ 편집&웹디자인_지우
프로덕션매니저_정경화프로듀서_문효원  

출연진

소리꾼   김한 김용화 안이호 조엘라 송보라 권동호 신창주 이원경 최민종 김은강 고영렬
악사     거문고_박슬기 해금_이태은 대금_성민우 피리_김조현 타악_한솔잎·서지선·최혜원
          건반_손다혜·김성웅 베이스_백하형기  

시놉시스

고종의 가례를 석 달여 앞둔 어느 날,
가례 축하연<춘향가>를 위해 신재효와
전국의 내로라하는 명창들은
흥선대원군의 부름을 받고 입궁한다.

넓은 궁궐에서 길을 잃은 여자소리꾼 진채선은
우연히 가야금을 연습하던 고종을 만난다.
고종은 자신을 궁궐악사로 속이고 채선과 함께
시를 짓고 노래를 만들며 사랑에 빠진다.

한편, 남자소리꾼 밖에 없던 시절이라 흥선대원군은 
여자 소리꾼 진채선을 내쫓으려 하는데,
당찬 채선의 모습과 소리에 반해 채선을 첩으로 들이려고 한다.

채선과 고종의 사랑이 무르익어가던 어느 날,
채선은 자신이 궁궐악사로 생각했던 남자가
가례를 앞둔 고증인 것을 알게 되는데...

글/사진 타루
업데이트 2017.12.13 09:32

  

SNS 댓글

최근 글